자유수다방

영역에 제한 없이 자유로운 글을 작성하세요~(탈모글은 삭제됨)

[유머&이슈] 부산사람 괴롭히는 12가지 방법

글쓴이
340

.
[공지] 무성의한 댓글은 아이디가 정지됩니다.


1호댓쓴이
2021-01-31 (일) 16:21 2개월전
제가 고향이 부산인데, 떠난 지 어언 20년 되어가네요. 1. 돼지국밥 정구지 맞음. 없으면 닝닝해서 못 먹음. 2. 크리스마스 남포동... 일단 사람 많아서 못 걸어 다님. 파킹장은 아예 없음. 3. 해운대 여름 휴가. 부산 사람은 해운대 안가죠. 거의가 외지인 들. 4. 동아대 하단 켐퍼스도 오르막길 죽음 임. 5. 간짜장과 후라이는 콤보. 6. 순대는 잘 안먹어봐서 대답은...7. 부대 축젠 거의 중고딩 모여 노는 날 같이 시장통임. 8. 부산은 첫눈은 없다고 봐야: 제가 살았던 때. 9. 이상하게 누가 시키면 어색함.10. 물떡은 안 먹어봐서 잘. 11. 부산 사람 운전 정말 난폭함. 일단 머리 밀어넣으면 자기가 주인. 12. 부산 풀코스.. 일단 반경이 너무 멀고, 보통 갈때가 많이 없었음. 거의가 술집, 먹자판이었음.  개인 생각 입니다
     
     
2호댓쓴이
2021-02-02 (화) 00:55 2개월전
[@레몬] 4반 동아대 말고 동의대에요
          
          
1호댓쓴이
2021-02-02 (화) 08:08 2개월전
[@123] 동아대 의대 건물이랑 조소과 건물 있는 하단 켐퍼스 죽임 인데요
3호댓쓴이
2021-01-31 (일) 18:09 2개월전
부산 사람으로써 몇개는 좀 불편하네여 ㅋㅋㅋ
4호댓쓴이
2021-01-31 (일) 19:40 2개월전
ㅋㅋㅋㅋㅋ 와이프가 부산사람인데.. 한 반정도는 맞는것 같다네요.
5호댓쓴이
2021-02-01 (월) 15:50 2개월전
해운대에서 여름휴가 보내게 하기 ㅋㅋㅋㅋ 저는 여름휴가 해운대 가려고 난리인데 부산사람들은 질릴만도 하겠네요
     
     
1호댓쓴이
2021-02-02 (화) 08:11 2개월전
[@냄새꼬] 제 옛날 기억으론, 해운대는 물이 일단 더럽고 사람들이 너무 많아서, 가기 꺼려했던것 같았어요. 보통 송정으로 많이 갔었는데. 저는 집이 광안리여서, 광안리 물은 정말,~! 안 들어가죠. 못들어 가죠~!!!
6호댓쓴이
2021-02-02 (화) 12:41 2개월전
헉ㅋㅋㅋㅋ 이런 사실이 있었다니 놀라운데요 ㅋㅋㅋ 주변 부산 사람에게 물어봐야겠어요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20 글자 이상 작성, 현재 0 글자 작성(20 글자 이하 작성시 포인트 미지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