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발이식후기/정보

1. 국내모발이식 수술후기
2. 해외모발이식 수술후기
3.병원상담후기

※사진이 있는 모발이식후기는 포토후기 게시판을 이용 해 주세요.

[국내수술후기] 드디어 1년이 지났네요, 감사합니다 모제림!

수술 한 지 10일차 병원에 실밥제거하러 왔는데 예약시간보다 한시간정도 일찍와서 생각난김에 회원 여러분께 궁금해 하실 만한 점 공유해드립니다. 지금으로부터 1년전 SNS에서 모제림 이마모델 이벤트를 하길래 장난반 진심반으로 신청하게 되었고 당첨이 됬다고 하여 상담이라도 받아보자 하고 병원에 내원하게 되었습니다. 당시 김다은 상담실장님이 연결이 되었고 모발상태나 탈모진행여부, 수술하게 된다면 어떤식으로 라인이 들어갈지 이마에 펜으로 그리면서 상담 진행했고 아무것도 모르는 상태에서 간 거라 궁금한 점도 많고 질문도 많았는데 친절하고 자세하게 하나하나 다 알려주셨습니다. 상담실장님이랑 상담 끝나고 수술 집도해주실 원장님 들어오셔서 좀 더 세부적인 부분, 두피상태 체크해주셨습니다. 다른 병원 여기저기 알아보려다가 분위기 자체가 그냥 맘에 들어서 더 알아보지 않고 수술하기로 마음 먹었으나 개인적인 사정이 생겨서 수술을 미뤄야했고, 그렇게 1년이 지나 다시 수술하기로 마음먹고 모제림 병원에 연락을 했고 우연치않게 1년전 상담받았던 실장님과 연결이 되었습니다. 사실상 1년이 지났기에 다시 내원해서 상담받았어야했으나 그 당시 실장님에게 받았던 신뢰때문인지 전화상으로만 상담하고 바로 수술날짜 잡아버렸습니다. 수술 전 날 주의사항 전화로 설명듣고 수술 날 최대한 편한 차림에 후드집업 하나 걸치고 갔습니다. 병원 도착해서 잠시 대기하다가 탈의 안내받고(속옷만 입고 다 벗음) 병원 복 입고 상담방에서 잠시 대기.. 상담해주시는 실장님이 하필 제 수술날 쉬는 날이라 다른 실장님이 들어오셨지만 무한친절 연속. 수술 진행방법, 시간, 추후 관리시스템, A/S 등 간략하게 설명해주시고 라인은 원장님이 직접 디자인해주실거라며 나가시고 한10분? 뒤에 간호사선생님 들어오셔서 링겔 놔주시고 수술방 안내해주셨어요. 들어가서 수술침대 앉아서 원장님이랑 디자인 그리면서 이게 낫네 저게 낫네 간호사분들이랑 상의하면서 최종디자인 이마에 그리고 수술시작. 후두부 절개 위해 엎드려 수면마취. 수면마취 참을 수 있을 것 같아서 정신 바짝차렸는데ㅋㅋㅋㅋㅋ그냥 픽 쓰러진 것 같아요. 정신차리고 보니 채취는 끝났는지 봉합하고 계시더군요 그렇게 봉합 하고 화장실이나 물 마셔도 된다기에 괜찮다 하고 다시 누워서(자세바꿈)본격적인 이식시작. 다시한번 수면마취. 역시나 세상 쓰러져버림; 정신차리고 보니 통증은 그닥 없고 심고 있는 느낌만 나더라고요. 그렇게 해서 4시간? 조금 넘게 수술 한 것 같네요. 수술 끝나고 원장님께서 최대한 촘촘하게 심었다고 관리 잘해주시라고 웃으면서 말씀해주셔서 기분좋게 마무리. 수면 마취가 덜 풀렸는지 정신이 몽롱하더라고요. 끝나고 간호사쌤 안내따라 작은 회복실? 들어가니 호박죽, 호박즙 준비되어 있어서 먹고 안내해주시는 분 들어오셔서 모발이식 갯수 (전 17가닥 더 심어주셨더라고요ㅋㅋ;) 주의사항, 관리법, 서바이벌 킷트라고 잘 알고계시는 생착스프레이, 베게포, 찜질안대 등등 필요한 물건들 쇼핑백에 담아주시고 비니 없다하니 병원에서 씌워주셔서 그거 쓰고 병원앞에서 항생제 하고 지하철 탑승. 마취기운이 남아있어서 통증은 그렇게 없었으나 대중교통으로 집까지 가는데 2시간30분 이상인지라 중간에 지하철 역 화장실 들어가서 스프레이 한번 뿌렸네요ㅎㅎ그렇게 해서 집 도착.슬슬 마취 풀리면서 후두부 통증이 올라옵니다. 아파 죽겠네 정도는 아니고 욱신욱신? 그렇게 집에서 쉬면서 생착스프레이 수시로 뿌려주고 다음날 병원가서(이 날은 차 타고 감) 샴푸받고 머리감는 방법,소독 방법 설명듣습니다. 이 날 샴푸해주신 선생님 너무 미인이심ㅠㅠ근데 성격은 더 천사..그렇게 개운하게 샴푸받고 집으로 와서 약 3일정도 휴식(회사 사정상 목요일 수술해서 금,토,일 3일 쉬고 출근했어요) 3일동안 통증은 괜찮은데 자는 것 때문에 미치는 줄 알았어요ㅠㅠ워낙 예민한지라 이질감때문에 어떻게 누워도 불편하고 목베게하자니 목아프고..그렇게 3~4일 정도? 불편하게 자다보니 또 적응이 되더군요. 샴푸하는 방법도 까다롭고 불편해서 안하려했는데 그럼 또 위생이랑 각질때문에 하루에 한번씩은 꼭 해야한다네요. 그렇게 조심조심 최대한 자극 안가게끔 10일 관리 나름 잘 해주었습니다(수술 이후로 술 담배 전혀 안했네요) 그리고 좀 전에 병원와서 후두부 절개부위 실밥 제거했네요. 오늘은 원장선생님이 안나오셔서 못 뵙고 다음 주사치료때 뵙기로 하고 예약날짜 잡고왔습니다. 오늘 치료해주신 선생님 더 미인에 더 천사..누가보면 간호사 선생님들 예뻐서 병원 선택한 줄 알겠네요ㅋㅋㅋㅋ오늘부턴 10일동안 제대로 못감았던 머리 시원하게 감을 수 있는게 제일 행복하네요.이식 경과도 틈틈히 올려드릴게요~내용들이 수술 후기가 맞을런지 모르지만 오늘도 대중교통을 2시간30분 타고가면서 여러분들께 작은 도움이 되고자 긴 글 올려봤습니다. 다들 관리 잘 하셔서 득모하시길 기원합니다~~~!


-----------------------------------------------------------------------------------------------------

작년 이 맘때 쯤 쓴 글이 아직 남아있었네요,
정말 오랜만에 대다모 왔습니다. 수술 후에 암흑기, 난 왠지 실패할 것 같은 느낌, 하루하루를 걱정하며
대다모에서 정보공유&회원님들과 함께 시간 보내다가 이렇게 신경만 쓰고 있다간 스트레스로 자랄 머리도
안자랄 것 같아 과감하게 대다모활동을 접었는데, 만족스러운 이식 결과에 조금이나마 회원님들께 정보를
드리고자 다시한번 방문했네요. 우선 결과는 만족 그 자체 입니다.
1년이 지났기에 수술 일정 잡아주신 김다은 상담실장님께서 내원해서 경과보자 하셔서 저번주 주말 다녀왔습니다. 우선 이식한 부위들은 구멍 난 곳 없이 전체적으로 고르게 잘 자랐고 밀도 또한 전체적으로 고르게 자랐다고 하셨습니다. 집에서 병원까지 2시간30분정도 걸리는 터라 온 김에 수술 진행해주신 원장선생님도 한번 뵜으면 좋겠다고 말하려던 찰나 실장님께서 먼저 말씀 해주시네요,, 원장님 얼굴 보고 가야하지않겠냐며.
얼마 지나지않아 수술해주신 박찬성 원장님 들어오셨고 너무 감사하단 말부터 했네요, 오랜만이라며 반겨주시고 담소 잠깐 나누고 원장선생님께서 직접 수술 경과 봐주셨는데 여기서 ㅠㅠ다시한번 모제림, 또 원장님 잘
만났다 느꼈습니다. 원장님 이식 한 부위 보시며, 아 ,,,아쉽다 진짜 너무아쉽다, 이식한 거 너무 잘 나왔는데 부분부분 너무 아쉽다며, 자기 마음에 안드니 조금 더 보강하자 이러시는겁니다..
회원님들도 저랑 같은 마음이시겠지만 한가닥, 하나라도 더 심고싶은 사람마음ㅠㅠ 원장선생님 얘기 듣고
또 감사하단말만 몇번을 했는지 모르겠네요, 그렇게 해서 다음달 보강시술 예약해놓고 왔습니다..
그냥 제가 선택한 병원에서 후회없이 수술하고 만족스러운 결과, 좋은 사람들을 만나서 기분이 좋네요

27살나이에 바람불면 머리가 갈라져 이마가 보일까 고개도 못들고, 남들 머리 예쁘게 잘라서 왁스 바르며
머리 올리고 다닐 때 어떻게하면 조금이라도 앞머리로 이마 가릴 수 있을까 생각했던 저에겐 정말 또 다른 삶이라고 말할 만큼 즐겁게 살고있네요.
다시한번 모제림, 또 김다은실장님, 그리고 박찬성 원장님 감사의 말씀을 드리면서 대다모활동은 이제 막바지가
될 것 같습니다. 우리 회원님들 감기조심하시고, 멋지게 살아버립시다!
어떤 이유로든 악플은 금지합니다. 불쾌한 코멘트가 달렸다면 신고버튼을 눌러주세요.


2018-10-29 (월) 14:13 1년전
2018-10-29 (월) 16:01 1년전
2018-10-29 (월) 20:56 1년전
2018-10-29 (월) 22:01 1년전
2018-10-30 (화) 08:13 1년전
2018-10-30 (화) 09:08 1년전
2018-10-30 (화) 09:58 1년전
2018-10-30 (화) 11:45 1년전
2018-10-30 (화) 12:08 1년전
2018-10-30 (화) 15:55 1년전
2018-10-30 (화) 16:42 1년전
2018-10-30 (화) 20:56 1년전
2018-11-01 (목) 00:11 1년전
2018-11-01 (목) 07:54 1년전
2018-11-01 (목) 14:40 1년전
2018-11-05 (월) 09:42 1년전
2018-11-06 (화) 11:36 1년전
2018-11-06 (화) 20:53 1년전
2018-11-07 (수) 02:16 1년전
2018-11-08 (목) 13:23 1년전
2018-11-08 (목) 15:06 1년전
2018-11-12 (월) 01:24 1년전
2018-11-13 (화) 22:54 1년전
2018-11-18 (일) 12:53 1년전
2018-11-20 (화) 14:27 1년전
2018-11-22 (목) 23:49 1년전
2018-11-28 (수) 17:54 11개월전
2018-12-11 (화) 17:43 11개월전
2019-04-02 (화) 23:48 7개월전
2019-05-23 (목) 08:46 5개월전
20 글자 이상 작성 하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글자 작성 하셨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