탈모수다방

1998년 개설되어 21년의 역사를 자랑하는 대다모의 뿌리깊은 탈모커뮤니티 대다모의 우리들의 이야기게시판입니다.

탈모와 관련된 자유로운 글을 올리는 공간입니다.

지난주 코멘트랭킹

노라바365
밀도
경남토박
힘을내요옹
린저씨
DDD3
아리리
Mpo12
수퍼비
나도제밠

[Fuck탈모] 그간 했던 노력들..

안녕하세요 20대 중반이고 정수리 숱이 적어지며 탈락되는 전형적인 여성탈모가 아닌 헤어라인과 뒷목부분, 끄트머리부터 연모화 및 탈락되는 탈모를 겪고 있습니다ㅠ 다른사람이 볼때 정수리는 탈락모들이 안보이니 제가머리를까거나 묶지 않는이상 제고민을 털어놔도 이해를 못하시지만 묶거나 앞머리를 까면 아... 이런반응이죠..

제가 3년전부터 앞머리가 자라지않고 계속 짧아지는 느낌이 들어 두피가약해진듯한 생각에 두피관리센터에서 100만원가량을 들여 케어를받고 모낭쪽에 바늘같은거로 자극을줘 영양을 스며들게하는 방법으로 6개월가량 관리받았었고,
 호전이 안된듯하여 대학병원에 가 미녹시딜을 처방받아 2,3주 바르고는 더얇아지고 까지는느낌을받아 중단, 이후 다른피부과에 방문해 줄기세포?를이용한 약제를 두피에 슥슥 긁어내어 그곳에 약을 도포하는 식으로 진행했지만 그거도 2개월 채 안되어 헤어라인이 후퇴되는 느낌에 심리적으로 불안한게 가장 컸겠죠...병원에서는 얇은것들이 다빠지고 튼튼한 모발이 자라기위한 과정이라고 했지만 심리적으로 불안한마음을 이겨내기가 너무어려웠네요..
그렇게 그것도 취소하고 일부만환불받아 돈만날리고 마지막으로 한의원에 방문해 추나치료 및 약침치료, 한약을 진행했지만 너무나도 비싼비용에 감당이 안돼 결국 수수료를 들여 취소를했습니다.. 한의원에 다닌다고 6개월 치료후 중단하게 되면 다시금 진행될거고 감당못할 비용이 부담되어 가장 믿음이 갔던 치료였지만.. 취소하게 됐습니다..

모발량도 적거니와 모발이 태생적으로 너무 얇아 헤어라인 이식도 부작용이 걱정되어 섣불리 결정을 못내리겠고 붙임머리도 자극이심할거니 아무것도 못하고 있는 상황입니다. 심리적으로 불안한 마음도 컸지만 계속되는 비용부담도 무시못하겠고요.. 친구가 본인 가족중 효과를 봤다고 추천받은 병원이 광주에 있는 내과던데 .. 어떤약인지 검증이안되고ㅜ여자라 약먹는건 최대한 피하고싶은데  조언부탁드려요..
☞ 여러분의 성의 있는 댓글 하나가 작성자에게는 큰 힘이 됩니다. ^^


2020-01-31 (금) 22:59 26일전
40 글자 이상 작성 하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글자 작성 하셨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