탈모수다방

1998년 개설되어 21년의 역사를 자랑하는 대다모의 뿌리깊은 탈모커뮤니티 대다모의 우리들의 이야기게시판입니다.

탈모와 관련된 자유로운 글을 올리는 공간입니다.

지난주 코멘트랭킹

노라바365
유전저주
탈모온볍신
흐나니
미나리왕
갓득
극복하자부작용
빨리좀
전생에매국노
대구사람2

[Fuck탈모] 연애, 결혼, 그리고 싱글

대머리총각
516
재작년 8월쯤 여자를 만났습니다.
착하고 예쁜, 또 예쁜 줄 알고 있는 그런 여자였죠~
여러가지 상황들이 있었으나
제가 원형탈모가 시작되고 전두탈모까지 오면서,
턱수염 구렛나루가 깨끗이 없어지고 눈썹도 일부 사라졌죠...
치료가 지긋지긋하게도 효과가 없었고, 또 효과가 났다가도 반복되고.
스테로이드, 면역억제제... 지겨울 만큼 먹었습니다.

만나면서 가장 상처받았던 말 중 하나는..
"오빠가 탈모인 건 괜찮아. 2세가 탈모되면 어떡해."

그게 과연 괜찮다는 말인지. 결국 결혼까지는 못하겠다는 말이었겠죠.
저는 일반 탈모와 원형탈모 차이가 있다며 설명을 하고 네이X 찾아보라고 했지만 본인은 탈모는 그냥 다 유전성 탈모인줄 알더라구요.

7~8개월 정도 사귀고 헤어졌습니다. 물론 원형탈모는 지금까지도 치료되지 않고 있습니다.(재발과 치료의 반복...)

동양에서만 대머리, 탈모에 대해 유독 심각하게 받아들이는 것 같은데,
(사실 삭발하면 동양인이 어울리지는 않는 것 같습니다.)

이제 다시 사랑을 할 수 있을까라는 생각이 듭니다. 30대 후반도 이렇게 지나갈듯.
☞ 여러분의 성의 있는 댓글 하나가 작성자에게는 큰 힘이 됩니다. ^^

잘 헤어지신 겁니다. 연인이 하는 말에 귀도 안 귀울이는 사람인데 오래 가봐야 좋은 모습 못 볼 사람입니다.

2020-05-06 (수) 04:21 29일전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대머리총각
작성자
2020-05-06 (수) 05:23 28일전
2020-05-06 (수) 10:52 28일전
     
     
대머리총각
작성자
2020-05-06 (수) 19:20 28일전
2020-05-06 (수) 11:15 28일전
     
     
대머리총각
작성자
2020-05-06 (수) 19:19 28일전
2020-05-06 (수) 12:38 28일전
     
     
대머리총각
작성자
2020-05-06 (수) 19:22 28일전
2020-05-06 (수) 16:53 28일전
     
     
대머리총각
작성자
2020-05-06 (수) 19:21 28일전
2020-05-06 (수) 22:14 28일전
     
     
대머리총각
작성자
2020-05-07 (목) 08:45 27일전
40 글자 이상 작성, 현재 0 글자 작성(40 글자 이하 작성시 포인트 미지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