탈모수다방

1998년 개설되어 21년의 역사를 자랑하는 대다모의 뿌리깊은 탈모커뮤니티 대다모의 우리들의 이야기게시판입니다.

탈모와 관련된 자유로운 글을 올리는 공간입니다.

지난주 코멘트랭킹

노라바365
탈모온볍신
흐나니
유전저주
갓득
미나리왕
극복하자부작용
드래곤777
빨리좀
밀도

[DUPA토론] 두파 탈모의 시초라고 볼 수 있는 접니당님의 글을 분석했습니다.

https://blog.naver.com/mhj5730/221965492739

개인 적으로 후기를 남기는 블로그에 정리해보았습니다.

문제가 된다면 해당 블로그 링크를 내리도록 하겠습니다.

접니당님은 2014년부터 2016년까지 대다모에서 활발하게 활동하셨던 자칭 두파 탈모계인 분입니다.

92개의 글을 남기었고, 탈모인이라면 당연하게 겪을 심리적 변화도 솔직하게 표현한 글들도 많습니다.

또한 남성형 안드로겐성 탈모약을 복용하였고, 복합적으로 복용하기도 했으며

바르는 발모제인 미녹시길과, 로게인폼도 이용하였습니다. [ 나중에 언급하기론 사용에 대한 후회를 남기기도 했죠 ]

결국 모든건 탈모의 진행을 막을수 없었습니다.

모발 정밀검사를 실시하였고, 서울의 유명한 피부과 10곳도 가고, 유명한 충북대 윤교수님께도 방문했습니다.

결과는 과반수가 유전탈모가 아니라는 것이엇죠.

결국 두파계열 탈모를 개선하는데 도움을 준 요소는 자세 교정 + 유산소 운동과 식단변화와 같은 생활패턴 개선이었습니다.

그래도 그의 모든 글을 두파로 고민중인 탈모인이라면 분이라면 반드시 읽어야 하는 글들이라고 생각합니다.

그 곳에는 자신의 과거의 모습이 혹은 자신의 미래의 모습이 투영될수도 있기 때문이죠.

심적 변화부터 시도의 변화 다양한 깨달음은 두파 탈모인들이 경험하고 있는 비슷한 유형의 패턴입니다.

시간 나시면 꼭 읽어보시길 강력히 권합니다.

다음에는 시간나면 제가 가지고 있는 두파탈모의 가설에 대하여 글을 남겨볼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늘 정리하겠다고 마음가짐만 가졌었는데

오늘 6시간 가량의 시간을 투자해서 정리한 글로 개운함을 느낍니다.

누군가에게 도움이 되길 바라고

누군가에게 큰 도움이 되었던 접니당님에게 감사함을 바치고 싶네요
☞ 여러분의 성의 있는 댓글 하나가 작성자에게는 큰 힘이 됩니다. ^^


2020-05-16 (토) 19:38 12일전
40 글자 이상 작성, 현재 0 글자 작성(40 글자 이하 작성시 포인트 미지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