탈모수다방

1998년 개설되어 21년의 역사를 자랑하는 대다모의 뿌리깊은 탈모커뮤니티 대다모의 우리들의 이야기게시판입니다.

탈모와 관련된 자유로운 글을 올리는 공간입니다.

지난주 코멘트랭킹

노라바365
탈복
갓마크
GSk연질
두통약
전생에매국노
빨리좀
그건안돼
미나리왕
포인터

[Fuck탈모] 약을 먹어도 발라도 빠집니다. 어떻게 해야할까요?;

M 자형 탈모..  ㅠ
피나스테리드 계열 복용 8년차 입니다.
2년전 쯤에 두타스테리드 계열 약1년 복용해봤구요. ( M 자탈모에 효과가 있다기에.. )
지금은 다시 피나스테리드 계열 1년이상째 복용중입니다.

베아리모 5년 - > 아보다트 1년  -> 모나페시아 1년 -> 이후 이름 바낀 모나페시아? 3개월 > 현재 헤어그로 진행중


약 복용만으로 탈모를 막을순 없지만, 나름 늦추는 기분으로 살고있었습니다.


작년 여름쯤부터 M자라인에 하루 약 1ml 씩 커클랜드 미녹시딜을 발라주었습니다.
이마라인에 잔털들이 보여서 처음엔 좋았지요. 그런데 몇달전 언제가부터

머리가 갑자기 많이 빠지기 시작했습니다.
두피염?, 여드름처럼 보이는것들이 나기 시작했고,
미녹시딜은 하루1회에서 2~3일에 1회 하며 점차 줄이다가
이제는 중단했습니다. 약은 꾸준히 복용중이구요.


지금은 하루하루가 스트레스네요. 정말 이대로 가다간 다 빠질것만 같은 기분입니다.
약은 꾸준히 복용중이구요.  미녹시딜은 중단 상태입니다.
미녹시딜의 쉐딩이라고 치기에도 1년이 지났는데 이제 와서 쉐딩은 아닌것 같고,
혹시나 약이 이름이 바껴서일까요? 피나스테리드 계열 약 성분 다 같을텐데..;; 

약 복용에 내성이 생긴걸까요?,  아니면..
이대로 그냥 탈모를 지켜보고만 있어야 하는건가요?,
☞ 여러분의 성의 있는 댓글 하나가 작성자에게는 큰 힘이 됩니다. ^^

할수있는걸 다 했다면 기도 뿐이죠
저도 매일매일 기도하면서 지내고 있습니다

2020-09-01 (화) 21:17 22일전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2020-09-02 (수) 12:12 21일전
40 글자 이상 작성, 현재 0 글자 작성(40 글자 이하 작성시 포인트 미지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