샴푸&영양제

탈모샴푸 및 탈모방지 헤어토닉에 관련정보
흑채(순간증모제)에 대한 정보제공

[흑채] 흑채만쓰다가 두피염색으로 갈아탔는데 이게 최고네요

두드리는 퓨x드와
뿌리는 토x 둘 다 오래 썼구요.

퓨x드는 원하는 부위에 정밀하고 꼼꼼하게 잘 바를 수 있고 퍼프형이라 가루가 날리지 않고, 같응용량의 흑채라도 더 오래 쓸 수 있어 가성비가 좋다는 장점이 있지만 잘 지워지지 않아 화장실에 흑채들이 묻는걸 수시로 깨끗이 닦아줘야하고 머리감을때도 너무 찝찝해서 3~4번은 샴푸를 하는 단점이 있었습니다.

토x은 연출력이 자연스럽고 씼을 때 깔끔하게 씻겨나가는 느낌이 강하고, 다른 가루흑채보다 머리에 안착이 더 잘되고 자연스럽다는 장점이 있지만, 시간이 지나면 뭉쳐서 점박이가 되거나 뿌릴때 몸이나 콧속에 들어가거나 주변에 가루가 날리는 단점이 있었구요.

암튼 이번에 흑채가 다 떨어져서 흑채를 사려고 검색하던 중, 두피에 일시적으로 염색을 하는 제품이 뜨더군요. 먼가 설명에 적혀있는 원리나 장점들이 끌려서 바로 지르고 사용해봤는데

이거 정말 좋더군요.

흑채는 어떤제품을 쓰든 공통적인 단점이 바람 불 때 난감한거, 비오는 날 함부로 못 쓰는거, 옷가게가서 옷 못입어보는거, 어디 함부로 머리대고 누울 수 없는거, 나든 타인이든 머리를 만질 수 없는 거, 머리를 만지면 무조건 숯검댕이가 묻어나오는 거, 바다나 수영장같은 물놀이 하는곳에 쓰고 갈 수 없는 거 등등 치명적인 단점들이 있죠.

근데 이건 일시적 두피문신 같은거라 그런게 없습니다.

일단 두피를 검게 만드는거다 보니까, 흑채처럼 어느정도 볼륨감이 생기진 않습니다. 흑채는 가루같은게 안착하거나 달라붙는거라 머리가 조금 더 볼륨있고 빳빳해지지만 이건 그냥 염료니까요.

하지만 흑채로 인해 못하는 행동들을 전부 할 수 있습니다.

일단 기본적으로 머리를 만지거나 씻거나 운동, 물놀이 전부 아무 걱정없이 할 수 있어요.
애초에 제품바르고나서 샴푸를 하는거다보니 묻어나오는게 전혀 없습니다.

누가 내 머리 만질때도 전혀 문제없고, 머리비어보일까봐 신경 쓸 일도 없습니다.

그리고 모발이 얇아 항상 모발이 눌리거나 퍼져서 수시로 머리를 슥슥 만졌는데, 이게 두피건강에 매우 안좋은 거 아실겁니다. 세균도 많이 묻고요. 그래도 안 할수가 없었습니다 안만지면 두피가 보이기 때문에.

근데 이거 한 이후론 머리에 손이 가는 빈도수가 급격하게 낮아졌습니다. 뭐 물론 흑채때는 아예 손도 안댔지만요.

약 한달간 사용중인데 대 만족중이고 부작용은 솔직히 흑채나 이거나 큰 차이 못느끼겠습니다. 이것도 천연성분만 97.5%인가 들어있고 나머지 2%대 화학성분들도 대부분의 화장품들에 들어가는 성분 뿐이더군요.

그리고 바를때 좀 잘 바르면 지속이 이틀정도는 갑니다. 이게 물에는 거의 안씻겨지고 약간 유분같은거에 지워지는거 같은데, 오히려 샴푸를 해야 더 오래 지속이 됩니다.


단점은 흑채보다 사전작업이 오래걸린다는것(염색약 바르고 한 30분 기다려야 됩니다) 정도인데, 뭐 한번바르면 이틀까지 가니까 그 부분도 어느정도 상쇄될 것 같구요.

머리는 하루 두번감는게 좋은게, 머리 하루 두번감을 땐 오히려 지속력이 좋았고, 한번 감을 땐 하루이상 못가는거 같네요. 아마도 머릿기름에 염색약이 잘 지워지는거 같아요.

암튼 전 이거 쓴 이후로 평소에 머리 크게 신경안쓰고 프리하게 다닙니다.
이거 쓰고 난 이후로 다른사람들이 저 볼때 약간 숱쳐서 일부러 나풀나풀하게 연출한 일반인이라고 생각하더라구요. 시스루 헤어 스타일로요.

이삼일에 한번 꼴로 쓴다치고 하루에 약 500원정도 투자하는거 같습니다. 가격대도 이정도면 부담스러운 정도는 아니라 좋구요.

저처럼 속알머리가 없거나 너무 심하게 탈모가 진행된 분이 아니라면 써보시는걸 강추합니다.


근데 제품설명에 한번 쓰면 3~7일 유지된다는데 아무리봐도 오바같아요.
정말 잘쳐줘봐야 3일정도 가는듯 하고 머리에 기름 많으신분들은 이틀에 한번은 재착색 해주셔야 할 듯.

뭐 노하우가 있나 싶지만 완전 메뉴얼대로 하는데도 3일을 못가는거보니 좀 과장이 된 듯??

2019-07-27 (토) 16:23 2년전
     
     
2019-07-29 (월) 11:00 2년전
2019-07-28 (일) 21:12 2년전
     
     
2019-07-29 (월) 11:01 2년전
2019-07-28 (일) 23:37 2년전
     
     
2019-07-29 (월) 11:03 2년전
2019-07-29 (월) 11:02 2년전
     
     
2019-07-29 (월) 11:03 2년전
          
          
2019-07-29 (월) 11:04 2년전
2019-07-29 (월) 13:12 2년전
2019-07-29 (월) 15:48 2년전
2019-07-31 (수) 10:25 2년전
2019-08-11 (일) 22:54 2년전
2019-08-18 (일) 17:47 2년전
2019-08-18 (일) 23:02 2년전
2019-08-22 (목) 09:39 2년전
2019-08-24 (토) 00:38 2년전
2019-08-24 (토) 05:25 2년전
2019-09-16 (월) 14:17 2년전
2019-10-16 (수) 12:43 2년전
2019-10-16 (수) 12:44 2년전
2019-10-21 (월) 22:26 2년전
2019-11-03 (일) 23:03 2년전
2019-11-22 (금) 20:18 2년전
2019-11-26 (화) 19:51 2년전
2020-04-23 (목) 21:30 1년전
2020-05-16 (토) 15:46 1년전
2020-08-09 (일) 22:59 1년전
2020-09-01 (화) 19:51 1년전
20 글자 이상 작성, 현재 0 글자 작성

포토&후기

탈모다나와